카테고리

모든 것의 매니아 (262)
서촌일기 (17)
동네 탐방 (52)
여행매니아 (140)
여가잡담매니아 (48)
야구매니아 (5)

달력

« » 2017.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otal286,310
Today22
Yesterday110


오늘, 조금 전, 야근하고 다녀온 미타니야.

같이 야근하던 후배가 점심 때부터 스시가 먹고 싶다고 하여. 간만에 가보기로 하였다.

 

   미타니야  

서울시 강남구 도곡동 467 타워팰리스상가동 2층 210호

02-576-3080

   

 

 

 

 

 

 

  

새삼 느끼길 비싸다-

 

요 간단한 음식들과, 그 음식들의 가격을 보면,

비슷한 가격대에 온갖 찬과 요리를 준비해야하는, 손이 많이 가는 한식이 안쓰럽기까지 하다.

 

참치 덮밥을 시키기 전에 같이 간 일행이 직원에게 물었다.

(연어: 노르웨이를 비롯, 다른 것들은 원산지가 표시되어있는데 참치만 없어서)

 

참치는 원산지 어디에요? 

잠시만요 (우왕좌왕) 


두 번째 직원이 와서 다시 물었다.


참치 원산지가...어디에요?

(당황) 아 잠시만요. 

 

핫...괜히 물어봤나.

사실 뭘 알고 물어 보는 건 아니였다.  그냥 일본산 = 방사능과는 상관 없기를 바랐을 뿐 ㅎㅎ


그냥 먹자, 그만 물어봐 ㅋㅋ

했는데, 다음 직원이왔다.

 

아...원산지 물으셨죠 (자신없게) 참치 원산지, 원양산입니다

 

느낌표

 

워...원양은 먼 바다 아니였어? ㅎㅎㅎㅎㅎㅎ

 

괜히 늦은 밤 당황스럽게 만들어 미안하기도하고 엄청 피곤했는데 빵터지게해서 고...고맙기도했다. ㅎㅎ

 

그래서 그냥 달라고 했는데 집에와서 찾아보니 원양산 참치라는 말이있다 흐흐

 


가격 대비 만족스럽다고 하긴 어렵지만

(손바닥만한 참치덮밥 3개 + 손바닥만한 연어덮밥 1개 + 손바닥만한 치킨가라아게 + 맥주 2잔 = 68,000원)

깔끔한 맛 + 진한 조명 덕에 자리에 집중할 수 있어 간혹 들리고 싶은 곳이다.

 

그래도, 다음 번에 회 먹고 싶을 때는 노량진에 가는 걸로~

 

@노량진 형제상회 4만원짜리 모듬회!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많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