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모든 것의 매니아 (255)
서촌일기 (14)
동네 탐방 (52)
여행매니아 (136)
여가잡담매니아 (48)
야구매니아 (5)

달력

« » 2017.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otal277,617
Today58
Yesterday129

'수원 이모네'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5.02.25 [수원시청역 맛집] 이모네 조개찜 (4)

 

   이모네 조개찜   

주소_인계동

 

회사 일을 마치고, 각자 운동 또는 볼 일이 있었음이 분명했다.

간단하게 저녁이나 먹고 헤어지자며, 그래도 기운을 차리게 고기를 먹자고 논골집에 갔고,

지나가는 길에 조개찜 집을 보았을 뿐이였는데...

  

...결국 2차로 조개찜을 먹으러 갔다. 

 

공터에 천막만 쳐놓은 듯한 허름하고 삭막한 분위기이다.

그런데 같이 간 일행이, "와, 여행 온 것 같아요" 한다 ㅎㅎ

정말로, 부산이나 남해바다 멀리 여행 온듯하다.

 

 

 

테이블 가운데를 쾅-하니 뚫은 듯한 모양새. 

 

 

고기를 먹고 온지라 맛만 보고 싶었는데 ㅎㅎㅎ 대자 또는 중자 밖에 선택권이 없어서 주문한 중자(40,000원). 아후. 조개가 한 짐 나왔다.

 

 

흐물흐물한 계란 말이가 너무 맛있어 계속 달라고 주문하였다 ㅎㅎㅎ

반면 엄청 시원해보이는 국물은 맛이 없었다 ㅋㅋㅋㅋ 같이 간 일행들 왈: 동의합니다. 재창합니다. 

 

 

그래도 반찬들은 꽤 맛깔났다. 어차피 메인인 조개를 먹기 위해 그닥 필요한 반찬들은 아니지만 ㅎㅎ 

 

 

연탄불 두 개를 턱하니 넣어주셨다. 

 

 

조개를 얹어주면 어느 순간 입을 쩍 벌린다. 

 

 

조개가 짠듯하여 밥을 주문하였는데 예상치 못하게! 기대치 못하게!

밥 세트? 구성이 너무 마음에 들었닼ㅋㅋ 김 & 양념장.

김에 밥과 조개를 얹어 먹으니 너무너무너무 맛있어서 다음엔 고기를 안 먹고 조개찜부터 먹으러 가기로 했다 ㅋㅋ 처음부터 밥도 시키고! 

 

 

 요렇게 은박지에 싸여서 한 바가지 나오는 것이 있다. 

 

 

안에는 욜케 석화가~ 

 

 

 

 

치즈는 한 번 주문 시 무료, 추가하면 1천원이던가. 벽에 커다랗게 써있어서, 쪼~끔 주고 생색내고 추가 주문하게 하려는 셈이겠지!!하고 주문했는데, 엄청 많다. 무료 서비스만으로도 충분!!! 

 

 

 욜케 가리비에 얹어 먹으면 완전 맛깔나보이고 말이다. 

 


마지막으로 해물라면도 주문했다. 이쯤되서는...맛이기억이 안나...흠 

 

 

 

추운 날씨였는데 사람들이 하두 문을 안 닫아서 일행은 괴로워했다...ㅋ

그래서인지 더더욱 여행 온 느낌이 나기도 했다 ㅎㅎ

  

조개찜을 여러 군데에서 먹어본 것은 아니라서 비교는 불가하지만, 한 번쯤 운치있게 가볼만한 곳이다.

밥 먹으러 가야지!! ㅎㅎ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많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