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모든 것의 매니아 (255)
서촌일기 (14)
동네 탐방 (52)
여행매니아 (136)
여가잡담매니아 (48)
야구매니아 (5)

달력

« » 2017.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otal277,395
Today71
Yesterday103


브로츠와프를 가는 길에 맛집을 검색하였는데, 

'인생 맛집', '여행 중에 가장 맛있었던 집' 등의 표현이 많아서 

포르투갈이나 스페인의 도시들처럼 맛있는 음식이 많은가보구나! 기대했던 기억이 난다.


개인적으로는, 스위스만큼 맛없지는 않았지만, 특별히 맛있는 동네는 아니였고.

한적하게 거닐며 먹을 수 있는 간식, 맥주와 함께 먹을 수 있는 합리적인 가격대의 식사를 할 수 있는 정도의 곳이였다.


@ Stara Pączkarnia,  Świdnicka 24, 50-070 Wrocław, Poland, 월-목 8:00-17:00, 토/일 10:00-14:00, 금요일 휴무

가는 길에 검색하여 찾은 맛집 중 하나였는데, 

굳이 찾아가지 않아도 지나다가 맛집인 것을 알 수 있는 곳이다.

도너츠 집인데, 항상 이렇게 줄이 서있는 것 같다.

원래는 오후 간식으로 먹으려고 지나치고 구시가지까지 갔는데, 찾아간 가게가 12시부터 점심 메뉴가 가능하다하여

다시 돌아와서 도넛부터 먹었다. 

무엇을 골라야할지 몰라 점원에게 추천 받았는데, 코코넛 가루가 묻혀진 도넛이였다.

맛있었지만 그냥 맛있는 도너츠 맛ㅋ

넘 냉정한가 ㅎ




@ Bernard, Rynek 35, 50-102 Wrocław, Poland, 월-목 10:30-11:00, 금-일 10:30-00:00

이 곳도 검색하여 찾은 맛집 중 하나.

엄청 큰 식당.

11시 30분에 들어가서 자리잡고 핸드폰 충전기도 꽂고 주문을 막 하려는데, 

메뉴판에 조식 메뉴밖에 안 적혀있길래 물어보니 12시부터 점심 주문이 가능하다ㅠ

12시에 오겠다고 하고 주섬주섬 챙겨서 나왔다가@-@

맞은 편 교회에서 댕댕 12시를 알림과 동시에 재입장했다 ㅋ


메뉴를 고르고 계산해보니 쯔워티가 조금 부족할 것 같아 주문 전에 유로나 카드를 써도 되는지 물었는데 둘다 오케이였다.

레스토랑 분위기가 딱히 친절하지는 않지만 넓고, 깨끗하고, 핸드폰 충전도 되고ㅋ, 영어 주문도 되고, 

딱히 안된다고 하는 것이 없어서 좋았다. 


메뉴판에 사진이 없어서 블로그에서 검색해 간 사진을 보여주며 주문하였는데, 

야채의 종류와 소스는 그때마다 조금씩 다른 것 같았다.



도너츠를 먹고 배가 부른 상태라 맛이 없으면 어쩌지했는데 맛있었다. 

대낮인데 맥주도 한 잔 주문하고 좋은 시간보냈돠 ㅎㅎ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많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