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모든 것의 매니아 (338)
서촌일기 (32)
동네 탐방 (56)
여행매니아 (188)
여가잡담매니아 (62)

달력

« » 2020.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otal391,949
Today0
Yesterday70

'키보드 청소'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5.01.01 [새해맞이] 키보드 청소 (14)


새해 첫 날! 아침부터 컴퓨터 앞에 앉았다. 

눈뜨자마자 생각난 어제 사온 커피빈 치즈케잌과 스타벅스 컵에 내린 일리 커피를 들고. 

 

  

행복행복!  

 

  

그런데, 으응...? 더러운 키보드 커버가 눈에 보엿다. 커버를 들고 가만히 들여다보니 키보드도 너무 더럽다. 동생 방에 있는 PC를 사용하던 중이라, 모르는 척 할까 하다가 에라잇 책상 뒤로 넘어가 본체에 연결되어있 선을 낑낑거리며 빼서 마루 바닥로 가져갔다. 일단 안착.시키고 나니까 또 그냥 둘 걸 그랬나. 하는 생각이 든다. ㅎㅎ  

키보드 찍어두기. 힘들게 꺼냈으니 무라도 베자, 심호흡을 하고, 나중에 참고해야할 자판 사진을 미리 찍어두었다. 

 

 

키 분리. 하나씩 떼기 시작했더니. 그 아래 지저분한 먼지와 어디서 떨어져나온건지 모르겠는 부스러기들 투성이다. 으엑 ㅋㅋㅋ   

 

 

키 씻기. 분리시킨 키를 소쿠리에 담에 화장실에 가서 깨끗하게 씼어주었다. 손에 폼 클렌져를 덜고 물을 묻혀 거품을 내어 뿌려주기도 했다. 

 

 

 

말리기. 시간이 지나면서 햇빛이 들어오는 방향도 바뀌어 계속 신문지를 끌어 햇빛을 따라가며 말려주었다. ㅎㅎ 

 

 

키보드 닦아주기. 키보드는 물티슈로 닦아주었다. 구석구석 부스러기가 보여 확 물에 담궈버리고 싶은 충동을...꾹 누르고. 펜에 물티슈를 씌워 선을 따라 닦아주었다. 물티슈의 물기를 없애기 위해 키들과 같이 말려주었다. 키보드도 전자제품인데 직사광선에 바로 노출하면 안되나? 싶었지만 햇빛도 많이 누그러들었길래 그냥 두었다.   

 

 

 

키보드가 없으니 컴퓨터를 할 수가 없어 책상정리를 하였다. 최근에 앉은 기억이 없는...책상ㅋ-ㅋ; 열심히 청소를 하고 바닥도 닦고 이쯤되면 키가 말랐나 보았더니, 물기가 남은 것 같아 드라이기로 말려주었다. ㅋ 기다리는 거 잘 못해~~ 으으.

 

그리고 미리 찍어둔 사진을 보며 하나씩 꽂았다. 

 

 

또 다시 낑낑거리며 키보드 선을 책상 뒤로 넘겼다가 다시 본체 뒷 편에 선을 이어 지금 욜케 잘쓰고 있다. 동생아, 내가 니 키보드 깨끗하게 청소해뒀어~  

 

Posted by 많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5.01.01 20:31 신고 viewport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2015년 깔끔하게 한해 시작하시네요 즐거운 한 해 되시길 바랍니다

  2. 2015.01.02 09:55 신고 톡톡 정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통일이 아니었을 것 같은데.. 깔끔한 모습이 보기 좋으셨을 것 같아요!!

  3. 2015.01.02 16:58 그 언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 내 평생 한번도 시도해본적이 없는 일이야.. 어떻게.. 내 키보드도 좀.. 안되겠니?

  4. 2015.01.03 02:11 까칠딸리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뒤에 나사 푸시면 키보드 완전분리되여 그상태서 전자기판? 이랑 전기선만 빼내시면 키보드 전체 물세척가능합니다 전 이렇게 가끔해여

  5. 2015.01.03 04:53 김정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닐 커버 씌우면 되지 않나요?? 글구 노트북 키보드는 어떡해 하나요??

    • 2015.01.03 14:33 신고 많루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비닐커버도 같이 씼어줬어요~ 불편할 땐 벗겨서 한 적도 있고 커버를 씌워도 어느정도 먼지가 들어가나봐요~ 노트북은 먼지 터는 걸로만 해봐서 잘 모르겠찌만 똑같이 분리될 것 같은데요?

  6. 2015.01.03 14:40 신고 『방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에 이렇게 잘 빠지지 않는 애들이
    많아서 청소가 너무 어려워요ㅜㅠ
    완전 쌔걸로 만들어 놓으셨네요ㅎ
    대~~박!
    수고하셨습니다
    조금 늦었지만
    happy new year!!!

  7. 2015.01.05 10:45 신고 cngreen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애들 샤워 시키셨네여 ㅎㅎ 사진 쭉쭉내려보다 깜딱놀랬어여 ㅋㅋ 보는 제가 속이 시원했어여 ㄟ( ̄▽ ̄ㄟ)