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모든 것의 매니아 (322)
서촌일기 (30)
동네 탐방 (56)
여행매니아 (175)
여가잡담매니아 (61)

달력

« » 2019.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otal368,263
Today90
Yesterday98

'마르카도'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9.07.21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 산텔모 마르카도 (2018.10.07)

매주 일요일 산텔모에서 큰 규모의 벼룩 시장이 열린다고 하여 찾아갔다.

우버를 내리자마자 광장에서(Plaza Dorrego) 탱고를 추고 있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광장에도 천막이 쳐져있고, 골동품을 팔고 있길래, 아 여기가 산 텔모 벼룩 시장인가보다. 했는데 그게 다가 아니였다. 

그 곳 역시 일요일에만 열리는 San Telmo Antiques Fair. 산 텔모 시장과 이어진다.


산텥모 시장은 지금껏 본 벼룩 시장 중에 가장 큰 규모였다. 

가도가도 끝이 없는 길 중간중간 신명나게 춤을 추는 사람들도 있고,


  


타로를 보는 모습도 있고, 

(낯선 곳에서 내 운명을 점쳐보는 경험도 재미있을 것 같은데...! 언어가 안되니 패스한다.)


  


아스팔트 위에 그림을 그리는 장면도 볼 수 있다.


  



친구가 모칠라백이 유행이라며, 보이면 사다달라고 했는데, 생각보다 옵션이 없고 내 마음에 들지 않았다.

어차피 선물이니까 내 마음에 안들어도 친구 마음에 들 수 있으니 그냥 그 중에서 골라볼 걸 후회했다. 

시장의 끝자락에서 뭔가 사긴 사야겠고, 돌아가기엔 길이 멀어서 고민하다가

아르헨티나는 가죽 제품의 퀄리티가 좋고 싸다고 하길래 장미 문양이 있는 가방을 샀는데

사놓고보니 촌스럽고 @-@ 남은 여행 기간 동안 계속 아쉬웠다.

쇼핑도 평소에 자주해야 노하우가 생기는 것 같다.


  

 

딱히 득템은 못했지만, 시장이라고 하여 물건만 사고 파는 것이 아니였던지라, 구경하면서 걷는 것만으로도 좋았다.



Posted by 많루